close_btn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Attach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Attachment
BD47326B-C8B1-4611-9DF5-D7DF441AFCBA_cx0_cy13_cw0_w1023_r1_s.jpg

중국이 지난 8월 약 2천t의 정제유를 북한에 제공했다고 유엔에 보고했습니다. 대북 정제유 반입량은 유엔이 정한 올해 상한선의 30%대에 머물고 있지만, 불법 환적 방식으로 더 많은 정제유가 유입됐을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함지하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올해 북한에 공식 유입된 정제유 양이 2만t을 넘어섰습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에 따르면 중국은 지난 8월 북한에 2천725.81t의 정제유를 반입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지난 7월까지 유입된 정제유 1만8천964t에 중국이 제공한 정제유가 더해지면서 올해 북한에 유입된 정제유는 약 2만1천690t이 됐습니다.

하지만 이같은 양은 안보리가 정한 연간 상한선에는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안보리는 지난해 12월 채택한 대북 결의 2397호에서 북한에 제공하거나 판매할 수 있는 정제유 양을 50만 배럴, 즉 6만~6만5천t으로 정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중국이 8월 들어 대북 정제유 반입량을 크게 늘린 점이 주목됩니다. 안보리가 관련 내용을 집계하기 시작한 지난해 10월 이후 가장 많은데다, 전달의 903t과 비교해 3배가 넘기 때문입니다.

앞서 중국은 지난해 10월(2천165t)과 올해 3월(2천438t)을 제외하면 단 한 번도 2천t 이상의 정제유를 북한에 제공한 적이 없었습니다.

최근 들어 가장 많은 양을 제공했지만 중국의 대북 정제유 수출량은 여전히 예년에 비해 크게 줄어든 것입니다.

중국 해관총서 자료에 따르면 중국은 지난해 8월과 2016년 8월 북한에 각각 170만 달러와 788만 달러어치의 정제유를 수출했습니다.

당시 국제유가를 토대로 계산해 보면 지난해 8월엔 약 3만4천 배럴, 4천421t이 북한에 반입된 겁니다.

또 2016년 8월에는 약 15만7천 배럴, 즉 2만490t이 수출됐는데, 이는 올해보다 10배 가까이 많은 양입니다.

그러나 유엔에 보고된 정제유 반입량은 공식적인 수출만을 집계해, 실제 유입량과는 큰 차이를 보인다는 한계가 있습니다.

특히 최근 미국 등 관련국들이 공해상에서 포착한 선박 간 환적을 통한 유류 거래는 이번 자료에 포함되지 않아 실제 북한에 유입된 정제유는 2만t보다 훨씬 많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09C0EEBC-7766-4439-B566-C7C807112AF6_w650_r0_s.jpg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29일 대북 제재를 주제로 열린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이 문제를 지적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장관] “The United States has assessed and we can say in no uncertain terms that the cap of 500,000 barrels has been breached this year. We continue to see illegal imports of additional refined petroleum using ship to ship transfers, which have clearly prohibited under the UN resolutions.”

올해 북한에 허용된 (정제유) 상한선 50만 배럴을 확실히 넘긴 것으로 판단되며, 안보리 결의가 명확하게 금지한 불법 정제유 수입도 선박 간 환적을 통해 이뤄지고 있는 사실을 계속 목격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대사도 지난 17일 열린 안보리 회의에서 “(불법적인 선박 간 환적을 통해) 북한이 올해 8개월 동안 80만 배럴의 정제유를 확보했을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헤일리 대사] “That’s 160 percent of the 2018 annual cap of 500,000. In reality, we think they have obtained four times the annual quota in the first 8 months of this year.”

헤일리 대사는 이런 규모는 2018년에 허용된 상한선 50만 배럴의 160%에 해당하지만, 실제로는 첫 8개월 동안 허용된 양의 4배를 확보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출처: https://www.voakorea.com/a/4596836.html



  1. 일본 반도체 금지때문에 아이폰 출하 지연논란 "미국도 피해, 트럼프 등장하나"

    Date2019.07.02 BySean Views105
    Read More
  2. 베네수엘라 근황

    Date2019.04.16 BySean Views224
    Read More
  3. 북한이 한국에 고속철 건설을 요청한 진짜 이유

    Date2019.04.16 BySean Views200
    Read More
  4. 남북 미사일 두발 동시발사

    Date2019.03.11 BySean Views224
    Read More
  5. 미국이 중국을 몰락시키려고 하는 결정적인 이유

    Date2019.02.22 BySean Views253
    Read More
  6. 현재 러시아에 대박이 터져서 미국과 일본이 질색하는 이유

    Date2019.02.21 BySean Views198
    Read More
  7. 대박이 터진 이스라엘 때문에 주변국들이 긴장하는 이유

    Date2019.02.21 BySean Views218
    Read More
  8. 지도자...

    Date2019.01.15 BySean Views292
    Read More
  9. VOA 뉴스 라디오 투데이 2018년 11월 8일

    Date2018.11.08 BySean Views257
    Read More
  10. VOA 뉴스 라디오 투데이 2018년 11월 6일

    Date2018.11.06 BySean Views243
    Read More
  11. VOA 뉴스 라디오 투데이 2018년 11월 5일

    Date2018.11.05 BySean Views229
    Read More
  12. VOA 뉴스 라디오 투데이 2018년 11월 1일

    Date2018.11.04 BySean Views227
    Read More
  13. 문재인의 북한 제재 완화 요청에 영국 독일도 비핵화 먼저다! [YouTube]

    Date2018.10.20 BySean Views283
    Read More
  14. 미국, 지연전... 북미 회담, 해 넘길 수도 [YouTube]

    Date2018.10.20 BySean Views244
    Read More
  15. [VOA] 미 전문가들 “재무부 한국 은행 접촉, ‘세컨더리 보이콧’ 경고”

    Date2018.10.15 BySean Views432
    Read More
  16. [VOA] 매티스 미 국방장관 16일 베트남 방문…중국 견제

    Date2018.10.15 BySean Views188
    Read More
  17. [VOA] 미 하원, ‘일본인 등 외국인 납북자 송환 촉구’ 결의안 발의

    Date2018.10.15 BySean Views194
    Read More
  18. [VOA] 미 언론 "워싱턴, 비핵화 앞서는 남북관계 진전 우려”

    Date2018.10.15 BySean Views181
    Read More
  19. [VOA] 트럼프 “북한 문제 복잡하나 잘 되고 있어”

    Date2018.10.15 BySean Views172
    Read More
  20. [조선일보] 트럼프, ‘진전’ 강조하면서도 대북 압박…“제재 해제 전 뭔가 얻어내야”

    Date2018.10.09 BySean Views184
    Read More
  21. [조선일보] 사설: 출력 낮춰 北 주민은 못 듣게 한 KBS 대북 방송

    Date2018.10.09 BySean Views200
    Read More
  22. [조선일보] "軍, 북한 기계화 부대 차단할 전차 방어시설 대거 해체"

    Date2018.10.09 BySean Views151
    Read More
  23. [조선일보] 공무원 17萬 늘면, 줘야할 연금만 92조

    Date2018.10.09 BySean Views147
    Read More
  24. [조선일보] CNN "김정은, 벤츠서 롤스로이스로 車 바꿔"

    Date2018.10.09 BySean Views155
    Read More
  25. [VOA] 국무부 "김정은, 풍계리에 검증단 초청...2차 정상회담도 논의"

    Date2018.10.08 BySean Views190
    Read More
  26. [VOA] 폼페오 장관 “북한 비핵화 논의에 중대한 진전”

    Date2018.10.08 BySean Views161
    Read More
  27. [조선일보] [양상훈 칼럼] 대통령이 북한 대변인이면 한국 대변인은 누군가

    Date2018.10.05 BySean Views196
    Read More
  28. [VOA] 원산 관광단지 민간위성 포착...전문가 “제재 등 넘어야 할 산 많아”

    Date2018.10.05 BySean Views201
    Read More
  29. [VOA] [뉴스해설] 미국의 대북 추가 제재 발표는 북한의 제재 비난에 대한 대답

    Date2018.10.05 BySean Views134
    Read More
  30. [VOA] 미 전문가들 “‘시간표’ 접은 트럼프, ‘단계적 조치’ 일부 수용하는 듯”

    Date2018.10.05 BySean Views187
    Read More
  31. [VOA] 유엔 “북한, 식량안보 농업 부문 위험 주시해야 할 국가”

    Date2018.10.05 BySean Views188
    Read More
  32. [VOA] “미국인 77% '핵 포기 시 미-북 수교'...주한미군 주둔 지지 역대 최고”

    Date2018.10.04 BySean Views131
    Read More
  33. [VOA] 미 "이란 친선조약 파기할 것"

    Date2018.10.04 BySean Views161
    Read More
  34. [VOA] 올해 북한 유입 정제유 2만t 넘어..."불법 환적으로 이미 상한선 초과"

    Date2018.10.04 BySean Views173
    Read More
  35. [VOA] 젊은 탈북자들 "인권 유린에 고통 받는 북한 주민 잊지 말아야"

    Date2018.10.04 BySean Views173
    Read More
  36. [VOA] WP “강경화, 미국에 핵리스트 요구 미루자고 제안”

    Date2018.10.04 BySean Views183
    Read More
  37. [VOA] 국무부, ‘남북경협 제재 예외' 보도 관련 “남북관계, 비핵화와 같이 가야”

    Date2018.10.04 BySean Views220
    Read More
  38. [VOA] 미 국토안보부, 북한 해킹그룹 주의 경보…”악성코드로 ATM 현금 빼돌려”

    Date2018.10.04 BySean Views159
    Read More
  39. [문화일보] 폼페이오 7일 4차방북, 폼페이오 "제재 유지라는 핵심명제 안 변한다"

    Date2018.10.04 BySean Views190
    Read More
  40. [연합뉴스] 4년 美 경제제재에 허덕이던 러시아, 脫달러화 추진

    Date2018.10.04 BySean Views113
    Read More
  41. [서울신문] 美, 中 일대일로에 '맞불'.. 67조원 굴리는 해외투자기관 설립

    Date2018.10.04 BySean Views176
    Read More
  42. [연합뉴스] 美재무부, '北과 무기·사치품 거래' 터키 기업·北외교관 제재

    Date2018.10.04 BySean Views172
    Read More
  43. 유은혜 청문보고서 채택 무산...文 임명 강행할 듯

    Date2018.10.01 BySean Views158
    Read More
  44. [사설] 건군 70주년, 병력도 줄고 戰力 증강도 막히는 국군 되나

    Date2018.10.01 BySean Views110
    Read More
  45. [사설] 미국의 위협 때문에 핵 위기가 시작됐다는 리용호의 억지 주장

    Date2018.10.01 BySean Views178
    Read More
  46. 서울고 총동창회 월간 뉴스레터 15호

    Date2018.04.12 BySean Views443
    Read More
  47. 페이스북에서 최고 인기 문재인 정권 페러디 작품

    Date2018.04.08 BySean Views592
    Read More
  48. 지난해 나라 빚이 1550조 원을 돌파했습니다.

    Date2018.03.28 BySean Views392
    Read More
  49. 결국 인생이란 (도쿠가와 이에야스(徳川家康))

    Date2018.03.28 BySean Views421
    Read More
  50. 데이비스 가문의 10대 투자신조

    Date2018.03.28 BySean Views39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