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집 설치 사이트

아래 주소를 클릭하셔서 오른쪽 위에 설치하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 하신 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 https://www.altools.co.kr/Download/ALZip.aspx

이인영이 전향했냐는 태영호의 질문에 신경질내는 이유

전향했다고하면 저짝세력에서 매장당하고 전향안했다고하면 공중파에서 빨갱이인증되니까 ㅋㅋ 그러니까 신경질내면서 오히려 그런질문 왜하냐고하는거임 태영호는 다 아니까 저렇게 비웃을뿐 ㅋㅋㅋ

CCleaner 설치 또는 업데이트 사이트

아래 주소를 클릭하셔서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 하신 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 https://www.ccleaner.com/ccleaner/download/standard

Malwarebytes 설치 또는 업데이트 사이트

아래 주소를 클릭하셔서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 하신 후, 설치해 주시면 됩니다. https://www.malwarebytes.com/mwb-download/thankyou/

아마존, 무인편의점에 이어 '스마트 쇼핑카트' 공개

계산대 없는 무인 편의점 '아마존 고'를 선보인 아마존이 이번엔 계산이 필요 없는 '스마트 쇼핑카트'를 내놨다. 아마존은 14일(현지시간) 쇼핑객이 카트에 담는 상품을 스스로 감지해 자동으로 계산해주는 '아마존 대시 카트'를 공개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내장된 카메라와 센서, 저울을 이용해 고객이 카트 안에 담은 제품을 인식하는 방식이다. 여러 스타트업이 이와 유사한 스마트 쇼핑카트를 제작 중이지만, 대다수는 상품을 카트에 내려놓기 전에 스캔하는 과정을 거쳐야 한다. 반면 아마존 대시 카트는 이러한 과정 없이, 상품을 카트에 넣거나 뺄 때마다 자동으로 제품을 감지한다. 손잡이 근처에 있는 화면에는 카트 안에 든 상품 목록이 나타난다. 아마존 대시 카트는 올해 말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새로 문을 여는 슈퍼마켓에 처음 도입될 예정이다. 아마존은 자사 유기농 식품체인 홀푸드와 일부 오프라인 점포에 이 기술이 사용될 수 있다면서도 아직까진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아마존은 '줄 서지 않고, 계산도 않는' 슈퍼마켓을 모토로 아마존 고 등을 도입해 유통업계의 변화를 주도해왔다. 아마존 고에서는 천장에 달린 카메라와 센서가 고객이 장바구니에 담은 상품을 인식하며, 매장을 나설 때 연동 스마트폰 앱에서 자동으로 제품값이 결제된다. 출처: https://www.hankyung.com/international/article/202007149030Y

청와대가 할 말을 백악관이 했다

미국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12일(현지 시각) 성명을 통해 "한국은 1950년대 공산주의의 침략을 격퇴하기 위해 모든 것을 바친 백선엽과 영웅들 덕분에 오늘날 번영한 민주공화국이 됐다"고 밝혔다. 버웰 벨 전 주한미군사령관도 "백 장군은 미국 독립전쟁을 승리로 이끈 조지 워싱턴과 같은 한국군의 아버지"라고 칭송했다. 백악관이 최고 외교·안보 기구인 NSC 명의로 현직도 아닌 전역한 외국 장성의 죽음에 별도 성명을 낸 것은 극히 드문 일이다. 청와대가 이날까지 백 장군과 관련해 아무 입장을 내지 않은 것과 대비된다. 미 NSC는 이날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우리는 백 장군이 99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 것을 애도하며 그의 유산에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부산에서 판문점까지: 한국군 최초 4성 장군의 전시 회고록'이란 제목이 달린 백 장군 영문 회고록(1992년) 표지 사진을 올렸다. 회고록 서문은 한국전 당시 미 8군 사령관, 유엔군 사령관을 지낸 매슈 리지웨이 전 육군 참모총장과 후임 8군 사령관이던 제임스 밴 플리트 대장이 함께 썼다. 벨 전 사령관은 이날 미국의 소리(VOA) 방송에서"백 장군은 내 관점에서 대한민국군의 아버지"라며 "미국의 독립전쟁을 승리로 이끈 미군의 아버지 조지 워싱턴과 다를 바 없다"고 말했다. "백 장군은 침략자인 북한군과 중공군에 맞서 혼란스럽고 극도로 불확실한 전투 작전 속에서 한국군을 이끌어 수많은 승리를 이끌었다"고 했다. 미국은 백악관과 전직 주한미군사령관들까지 나서서 공식 애도하고 있지만, 청와대는 백 장군의 별세와 관련해 사흘째 아무런 공식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다만 청와대는 빈소에 대통령 조화를 보냈고, 노영민 비서실장이 지난 12일 조문해 조의를 표했다는 입장이다.

고령 치매환자 '코로나19' 감염 가능성 높다

고령 치매 환자일수록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이 더 높다는 사실이 실험을 통해 확인됐다. 한국뇌연구원(KBRI·원장 서판길)은 주재열·임기환 퇴행성뇌질환연구그룹 박사팀이 고령 알츠하이머 환자에게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수용체인 안지오텐신전환효소(Ace2)가 증가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고 13일 밝혔다. 코로나19는 70대 이상 고령자에서 가장 높은 사망률을 보이며, 폐렴과 당뇨병 등 기저질환을 가진 경우 상대적으로 사망률이 높은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이에 연구팀은 노년층에 높은 비율로 나타나는 기저질환인 치매와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위험성을 뇌질환적 관점에서 접근했다. 우선 알츠하이머 질환을 앓는 고령 환자 뇌조직과 혈액 유전체 정보가 담긴빅데이터와 전사체 분석기법(RNA 시퀀싱)을 통해 Ace2 유전자 발현량을 분석했다. 그 결과 일반 노년층보다 알츠하이머성 치매를 앓는 노년층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세포 안으로 끌어들이는 Ace2 유전자 발현이 증가한 것을 발견했다. 알츠하이머 모델 마우스 뇌조직에서도 같은 변화를 확인했다. 또 치매 초기, 경증, 중증 환자그룹 유전체를 분석한 결과 치매가 진행될수록 Ace2 유전자 발현이 점진적으로 증가하는 것도 확인했다. Ace2는 코로나19 바이러스와 결합해 세포 내 침입을 돕기 때문에 Ace2가 많이 발현하면 감염 노출 위험도 크다.. 이번 연구는 알츠하이머 질환과 코로나19 간 상관관계를 새롭게 밝힌 것으로, 고령의 치매 환자가 일반 노인보다 코로나19에 더 취약하다는 사실을 실험을 통해 밝혔다는 데 의의가 있다. 퇴행성 뇌질환을 기저질환으로 갖고 있는 노년층에 대한 새로운 진단 접근법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하는 한국뇌연구원 기관고유사업, 한국연구재단 기본연구사업과제로 수행된 이번 연구결과는 최근 국제 학술지 '감염저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 출처: https://www.etnews.com/20200713000083

중국판 카카오톡 '위챗' 제재 시동거는 미국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중국의 짧은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 ‘틱톡’에 이어 중국판 카카오톡으로 불리는 ‘위챗’ 사용을 금지한다는 방침을 시사했다. 12일(현지시간)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정책국장은 폭스뉴스 선데이모닝퓨처스와의 인터뷰에서 “두 앱(틱톡·위챗)의 정보는 우리의 지식재산권을 빼앗기 원하는 중국 공산당과 중국군에 아주 손쉽게 들어간다”며 “미국 행정부가 두 앱의 사용을 금지하는 방안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두 앱이 미국을 상대로 ‘정보전쟁’을 벌이고 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강경하게 대처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위챗은 지난 1~3월 실제 사용자만 12억3,000명에 달하는 중국의 메시지·결제·소셜미디어 플랫폼으로 중국 최대 정보기술(IT) 기업인 텐센트홀딩스 소유다. 미국인 8,000만명이 사용할 것으로 추정되는 틱톡과 달리 위챗의 미국 내 이용자는 매우 적지만 매년 늘어나는 추세다. 나바로 국장은 “두 앱이 미국계 기업에 팔리더라도 제재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며 이들이 중국 앱임을 재차 확인했다. 특히 6월 미국 월트디즈니의 동영상 스트리밍서비스 ‘디즈니+’를 이끈 미국인 케빈 메이어를 최고경영자(CEO)로 임명한 틱톡을 언급하며 “미국인 꼭두각시를 책임자로 둔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다만 전문가들은 미 행정부에서 실제로 사용금지 조처를 취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부족하다고 지적한다. 9일 IT 전문매체 더버지에 따르면 제임스 루이스 미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선임 부소장은 “금지조치는 무역위반이나 스파이 행위, 지식재산 도난 등 명확한 행위가 있어야 취해진다”며 “회사에 화가 났다는 이유로 그냥 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틱톡이 중국 당국과 정보를 공유한다는 주장은 여전히 의혹일 뿐 법적으로 증명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곽윤아기자 ori@sedaily.com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Z5AEC91Q4

카카오톡 채팅 백업하기..제발 일주일에 한번은 꼭!

디스크 정리하기

컴퓨터에 있는 비디오 파일을 USB 하드 드라이브로 옮기기

Windows 10 비디오 파일 보기 옵션 바꾸기

© 2020 by NCFIP
Proudly created with Wix.com

1135 W Cheltenham Ave, Elkins Park, PA 19027

seungwj@yahoo.com

  • Facebook Social Icon
  • Twitter Social Icon
  • Google+ Social Icon